국립과천과학관「노벨상 수상자 초청강연회」개최

내 캐시 : 0 캐시

총 결제 캐시 : 0 캐시

사용후 캐시 : 0 캐시

기사
교육
과학
기술
국립과천과학관「노벨상 수상자 초청강연회」개최
  • 입력2022-08-09 00:00:00







국립과천과학관(관장 이정모)은 「노벨상 수상자 초청강연회」를 8월 9일 오전 11시 천체투영관에서 개최했다.


강연회 연사는 브라이언 슈미트(55세, 남성) 호주대학교 교수이고, 우주의 가속팽창을 발견해 우주의 진화에 대한 새로운 이해를 제시한 공로로 2011년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했다.


강연회 구성은 브라이언 슈미트 교수의 현대 우주론과 그 전망에 대한 주제 강연, 패널 토크 및 참가자들의 질의․답변으로 구성됐으며, 동시통역으로 90분 넘게 진행됐다.


패널에는 펜실베니아 주립대학교 이론 및 관측우주론 센터 소장인 정동희 교수가 참석했다. 정 교수는 2016년 한국을 빛낼 30인의 과학자상을 수상한 바 있고, 현재 고등과학원 물리학부 교수를 겸직하고 있다.


강연회 진행은 천체물리학을 전공하고 과학커뮤니케이터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국립과천과학관의 강성주 연구사가 맡아 연사와 청중 사이의 교량 역할을 했다.


 

강연회 참가자는 한국천문학회 주관 과학 인재양성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전국의 중고생과 천문학에 관심 있는 청소년과 성인들 약 250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노벨상 수상자와 패널 전문가에게 묻는 사전 온라인 질문과 현장 질문을 통해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국립과천과학관은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과학분야에 관심을 갖고 꿈을 키우고, 시야를 넓힐 수 있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개발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오는 20일 여름방학 우주아카데미 마지막 프로그램으로 NASA의 태양계 홍보대사 폴 윤 교수와 한국천문연구원 우주위험감시센터의 김명진 선임연구원의 전문가 강연회가 천체투영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과천과학관 누리집(https://sciencecenter.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행사 전문 뉴스, 행사뉴스   

관련 분야 기사

제주목 관아 10월 한 달간 하반기 야간 개장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변덕승)는 원도심 야간 관광 활성화 및 지역 예술인들의 공연 기회 확대를 위해 지난 5월에 이어 10월 한 달간 야간개장을 실시한다. 2022 하반기 제주목 관아 야간 개장은 10월 1~31일까지 매주 수~일요일 오후 6시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 이뤄진다. 특히 이번 제주목 관아

강남구립 역삼청소년수련관, 제1기 ‘강남구 아동정책참여단’ 정책 제안 위한 체험활동 진행

강남구립 역삼청소년수련관(관장: 정성기)은 9월 24일 ‘강남구 아동정책참여단’ 단원 15명이 정책 제안을 위한 자료조사의 하나로 국립과천과학관을 방문해 체험활동을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강남구 아동정책참여단 단원들은 과학탐구관, 첨단기술관, 미래상상SF관, 한국과학문명관까지 총 4개의 전시관에서 과거-현재

시립강동청소년센터, 2022 여성가족부 청소년 프로그램 ‘청소년노동인권교실’ 운영 시작

시립강동청소년센터(이하 강동청소년센터)가 2022년 여성가족부 청소년 프로그램 ‘알(면) 바(람직한) 청(소년 노동권)’의 청소년노동인권교실 첫 운영을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알(면) 바(람직한) 청(소년 노동권)은 여성가족부 청소년 프로그램 공모 사업으로 5월부터 시작돼 총 15회기로 진행되는 청소년 프로그램이

가야유산, 시민과 함께 보고 나눠요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원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소장 유은식)는 9월 28일과 29일 경상남도 김해시 소재의 김해 봉황동 유적과 아이스퀘어 호텔에서 가야유산 시민공개 야간행사 「加耶, 加夜하여 歌夜하다」와 「2022년 가야사 기획 학술심포지엄 -가야 정치체의 중심과 주변-」을 각각 개최한다.  9월





보도자료 기사제보 안내 투고 안내 SNS/블로그 시민기자단 객원기자단